드릴러의 썰전-예신과의 하룻밤5

드릴러의 썰전-예신과의 하룻밤5

driller 4 1216 8
엉거주춤 반쯤 하체가 들어올려져
내입에 보지를 거칠게 빨리는 그녀
침대에 머릴 쳐박혀 헐떡댄다
얼굴을 옆으로 돌려 눈을 질끈 감고
입에선 신음이 크레센도

하아..하아..핡...하아..아아...
쭙쭙 쭈우웁 쫍...후릅후릅 쭙쭙

혀로 보지구멍를 들락거리며 입술로 소음순이 닳아 없어지게 마구 비벼대다가
벌렁대는 보지와 똥꼬에 침을 뱉고
흘러내리는 침과 함께 다시
쭙 후릅 쭙쭙 쭈우웁~

하아..오...빠....

들었던 다릴 뿌리치며
그녀를 휙 돌려 눕힌다
가랑이를 쫙 벌려
그대로 다시 보빨시전

하아...으으...하...

모르긴해도 내 보빨에 가버리는
보지들이 꽤 많았다
보빨로 싸고 지려버리는 보지들은
만나면 첨에 늘 하던말이
오빠 빨아조 였으니까
순대같은 입술이 보빨에 최적화가 돼 있는건지 어떤지는 모르겠지만 암튼
한번 빨려보면 보지가 신세계를 경험하는듯

흐아아..옵...빠...
하아...오...쁘아.....

보지에선 씹물이 쉴새 없이 터져나오고
내 침과 씹물이 범벅된 그녀의 보지는 온통
미끌미끌 질척질척

한참을 빨다가
원피스를 밑에서 위로 훅 까 올려
홀라당 다 벗겨 버렸다

나중에 봤지만
그녀의 원피스는 침대 머리맡에
구두 한쪽은 현관에 한쪽은 룸 안에
핸드백은 입구 좌측에 팬티는 침대 우측에
제각각 널부러져 있던 기억이ㅋ
원래 다 그런거지머

차례로 깨까시 씻고
가운 입고 맥주 한 잔 하고 담배한대 피고
담소를 나누다가 동시에 침대로 올라가
터치부터 시작해서 멜랑꼴리하게 키스하고 서로 만지작대고 그런 멜로는 죽었다 깨나도
모를 맛이 있는 섹스거덩
그런것만 해본 여성분들께 강추드림
보지가 신세계를 경험하는건
다 당신이 경험하기 나름이에요~

브라까지 확 벗겼다
하..탐스런 가슴이 두둥~~

살집이 좀 있었지만 그녀의 가슴은
야애니에나 나올법한 그 있지않나
뿅!! 하고 덜렁대는 두 덩어리가 텨나오는
애니 딱 그 스탈의 슴가였다

미쳤나봐 난 왜 저 두 덩어리만 보면
글케 때리고 싶을까 뵨태...

보자마자 냅다 스팽!!

찰싹 찰싹!!!
찰싹 찰싹!!!

하아! 아아! 아! 오빠~~

반사적으로 가슴을 가리려한다
때려보면 안다
사람의 본능이거덩
그럼 난 항상 일케 말하지

손가락 부러진다 씨발년아!
손치웟!!!

부르르 떨며 억지로 손을 치우면
다시 스팽!!

찰싹!! 찰싹!!
좌우 젖탱이를 번갈아 때려주며
흔들리고 출렁대는 젖탱이를 감상하는건
해본 사람만 아는 그 짜릿함과 쾌감
그리고 꼴림, 나중엔 내 손자국 난 젖탱이를 바라보며 음미하는 맛까지 예술이쥐~


아파하는그녀를 바라보며
침대에 올라서서
바지를 벗는다
팬티와 동시에 훅!
두둥~내 심벌이 기다렸다는듯
허공을 가르며 텨나온다
본건지 안본건지 옆으로 얼굴을 돌려
눈을 질끈 감고 있던 그녀가
눈을 떴다 감았다 궁금하겠지?

바로 입보지로 돌진!
그녀의 얼굴에 올라타
걍 생각 없음 바로 푹!!!

으읍! 웁!!
내좆이 그녀의 입속으로 사라진다
바둥거리며 내좆이 박혀 어쩔줄을 모른다
남친이였다면 가만 누워 자지만 세워놓고
빨아달라지 않았을까
일케 거칠게 돌진해 입보지에 푹 박히는
경험도 처음이리라

딥스롯 시전!
푹!!!
그대로 멈춤!
우우웁!!!
컥컥!!

벌겋게 달아올라 어쩔 줄 몰라하는
모습이 내좆을 더 터지게 만든다

그녀의 머릴 잡고 내좆에 확 땡겨버린다
우읍!!! 이후엔 소리조차 사라지고
입에서 내좆을 빼내려 몸부림를 친다

숨이 넘어가듯 말듯 힘들어 죽으려 할때쯤
좆을 뺀다

크크크....케케켁!! 쿨럭쿨럭!!

침 질질 옆으로 얼굴을 돌려
침대에 침을 마구 흘려대는 그녀

눈엔 눈물이 그렁그렁 맺혀
어찌보면 불쌍해 보이기까지 하다

여기까지 읽었다면
아직 내가 삽입하지 않았다는걸 눈치채셨을겁니다

이 과정만으로도 거의 1시간 가까이 지나가 버리는 시간 순삭 섹스

이미 널부러져 침을 질질 흘리는 그녀에게
다가가 티슈로 침을 닦아준다

ㅎ어때 니가 바라던게 맞니?
하...오빠...너무 순식간이라
난 정말 놀랄 겨를도 없이 이럴줄은 몰랐어요
하아...하...

가뿐 숨을 몰아쉬며 말한다

뭐 오빠가 그럼 자 씻자
자 벗자 자 하자 이제 빨아줄께
이제 넣는다 그럴줄 알았어?

아앙~그래두 난 이 정도일 줄은 정말
예상도 못했어 오빠 ㅠ

ㅎ그래서 기분이 어때?

아 몰라요 너무 정신이 없어서
좋으면서 겁나면서 아프면서
흥분도 되고 막 뒤섞여서
진짜 이건 오빠말대로 다른 세계는 인정

ㅎ귀여워
오빠 지금 내 몰골이 귀여워 보여?
이게 뭔 꼴이야!

발가벗고 산발해서 침 질질 흘리는
자신의 모습에 허탈하기도 하겠지ㅋ

어때서? 오빤 머 지금 똑같지않니?
좆 세우고 니 앞에서 딸랑거리고 돌아댕기잖어
으이그 말이나 못하면
ㅎㅎ

침을 닦아주고 물 한 잔 먹이고
슬슬 또 달려볼까나

오빠 아직 삽입도 안했다
이제부터 진짜다
으...응?

똥그랗게 눈을 뜨고 놀란듯 쳐다보는게
참 귀엽다


to be continue
--------------------

인생 머 있습니까
꼴림이 있으면 섹스로 해결해야죠
40후반 유부 그닥 내세울거 없지만
다양한 오프 경험과 약간의 성향 있다면
충족 시켜드릴 능력은 갖춘 숫컷입니다
부담 갖지 마시고 쪽지 주세요

주저주저 하다가 이렇게 됐다는
어느 유명인의 묘비명 같이
주저하다가 인생 걍 허비하지 맙시다
용기를 조금만 내면 새로운 세상이
열린답니다

해외에서 안전하게 접속하고 있습니다. 사용하시는 인터넷/VPN 이 안전한지 점검하세요.

(접속 IP : 3.92.28.84, 통신사 : Amazon.com, Inc., 접속국가: United States)

4 Comments
잘 봤습니다.

축하합니다! 랜덤 증정 포인트에 당첨되셨어요! 증정된 포인트는 1점 입니다! 운이 좋으시네요!

감사합니다 존밤 되세요~
넵, 드릴러님도 좋은 밤되세요
언넝 마무리하고 담편 또 올려야죠 대기중인 썰들이 많아서 ㅋ 재미가 있거나 말거나 저한테는 역사의 기록이라 쓰면서 새록새록 잼나네요

글읽기 YP 글쓰기 1YP 덧글쓰기 YP 추천 YP